‘수한면 후율사’ 100만원 기탁
상태바
‘수한면 후율사’ 100만원 기탁
  • 보은신문
  • 승인 2019.09.19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한면에 소재한 후율사(장의 박노순)는 지난 5일 어려운 독거노인에게 전달해 달라며 수한면 행정복지센터에 100만원을 기탁했다. 김영길 수한면장은 “어렵고 외로운 독거노인들이 좀 더 훈훈한 추석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위로해 주신 후율사 박노순 장의님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전달받은 기탁금은 10명의 독거노인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보은 후율사’는 수한면에 있는 조선중기 문신 조헌을 모신 사당으로 충청북도 기념물 제15호로 지정됐다. 금산전투에서 순절한 700여명의 의사와 그를 기리기 위해 숙종 때 세운 것으로 그가 이율곡의 문하생이라 ‘후율사’라고 불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