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소, 치매 인지재활프로그램 운영
상태바
보건소, 치매 인지재활프로그램 운영
  • 김인호 기자
  • 승인 2012.05.10 2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은군 보건소가 경증 치매노인을 대상으로 치매의 진행을 막을 수 있는 인지재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보건소는 경증치매 노인 70명을 대상으로 보건소외 3개소에서 지난 4월부터 주1회씩 6회에 걸쳐 ‘동심속 기억으로’라는 주제로 일상생활 능력을 높이고 인지기능을 향상을 위한 인지재활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인지재활 프로그램은 자신감 증진과 색채를 이용한 심리적 안정을 이끌기 위한 미술요법, 촉각을 높이기 위한 비누공예, 성취감을 높이기 뇌기능 향상을 돕기 위한 풍선아트 등을 다양하게 운영해 치매노인의 인지기능 향상을 도왔다. 또 프로그램 기간 동안 치매노인 서로간 관계 속에서 치매 진행을 지연시키고 삶의 만족도를 높이는데 기여했다.
보건소는 지속적으로 치매환자와 환자가족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과 교육을 실시하여 건강하고 보람찬 노후생활을 할 수 있도록 도울 방침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이번 재활프로그램을 통해 남아있는 인지 기능을 최대한 유지하고 대상자와 가족의 욕구 충족으로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인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