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승면 복숭아 작목반
상태바
삼승면 복숭아 작목반
  • 곽주희
  • 승인 2001.03.1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통사고 회원 일손돕기 펼쳐
교통사고를 당해 농사일을 할 수 없는 회원을 위해 일손돕기를 펼친 단체가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삼승면 복숭아 작목반(반장 전광수)에서는 지난 5일 교통사고를 당해 충남대병원에 입원하고 있는 송춘호(40. 삼승 원남3)씨의 3000여평 복숭아 과수원에서 전지전정 일손돕기 활동을 실시했다.

복숭아 작목반 회원인 송춘호씨는 2월말 보은읍 금굴리 앞 19번 국도 커브길에서 교통사고를 당해 현재 충남대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어 복숭아 과수원을 관리할 수 없다는 소식을 들은 작목반원 30여명은 자신들의 일을 제쳐두고 복숭아 전지전정 작업을 실시한 것.

전광수 작목반장은 “송씨가 완쾌되기 전까지 적과작업 등 과수원 관리는 회원들이 십시일반으로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승면 복숭아 작목반은 지난 85년 결성한 이후 매년 선진지 견학과 영농교육 등을 실시하고 있으며, 현재 52명의 회원이 50ha의 과수원에서 복숭아를 생산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