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임 보은국도유지관리사무소 소장 최태규씨
상태바
신임 보은국도유지관리사무소 소장 최태규씨
  • 보은신문
  • 승인 1990.08.18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시간 지속적인 도로관리 펼칠 계획”
“도로관리는 24시간 지속적 관리가 필요하기 때문에 근무시간에 상관없이 사명감을 가지고 봉사정신에 입각, 전직원이 화합한 가운데 긴급사태에 대비토록 하겠습니다”

지난 8월1일자로 보은 국도유지관리사무소 소장에 취임한 최태규(44)씨는 취임초부터 남다른 의욕을 불태우고 있다.

최소장이 도로분야에서 종사한 것은 1967년부터 건설부 태백산맥 국토건설국을 거쳐 88올림픽 고속도로(대구-광주) 공사를 담당하여 완공하였으며 전남 순천 국도유지관리사무소 소장, 충남 예산 국도유지관리사무소 소장, 대전지방 국토관리청에 근무하다 이번에 보은 국도유지관리사무소에 부임하게 된 것이다.

최태규소장은 그간의 경험을 바탕으로 도로상에서 일어나는 각종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도로환경개선, 전국체전대비 보은읍 삼산부터 내북 이원까지의 덧씌우기 공사를 준비하고 있다.

최소장은 부인 이호영씨와 3녀를 두고 있으며 바둑과 테니스가 취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