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산단 ‘입주기업체협의회’ 출범
상태바
보은산단 ‘입주기업체협의회’ 출범
  • 김인호 기자
  • 승인 2022.09.08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대 회장 티이엠씨 유원양 대표이사
부회장 한국카본 장현춘 부사장 선출
보은산업단지에 입주한 49개 업체 대표들이 입주기업체협의회 창립총회를 열고 공식 출범을 알렸다.
보은산업단지에 입주한 49개 업체 대표들이 입주기업체협의회 창립총회를 열고 공식 출범을 알렸다.

보은산업단지 49개 기업체로 구성된 입주기업체협의회가 지난달 31일 산업단지내 기업지원시설에서 창립총회를 개최하고 공식 출범했다.
이날 총회에 최재형 보은군수, 입주기업 대표와 임원 등 50명이 참석한 가운데 협의회 설립과 정관 및 임원구성, 사업계획 및 예산안 등을 심의·확정하고 초대 협의회장에 티이엠씨 유원양 대표이사, 부회장에 한국카본 장현춘 부사장을 선출했다.
협의회는 앞으로 정기적인 회의를 개최하고 공공시설 및 지원시설 운영, 입주기업 간의 기업활동 강화와 입주기업 발전을 위한 기업환경 조성 등 사업을 추진한다. 향후 설립등기에 따른 공식법인으로서 자격을 부여받기 위해 조속히 충북도지사 승인신청도 완료할 계획이다.
1공구는 2016년에 2공구는 2020년에 준공인가된 보은산업단지는 보은군 삼승면 일원에 127만㎡ 규모로 조성돼 금속가공.화학물질, 식료품제조업 등 49개 기업체가 입주해 있다. 현재 분양률은 96%이다.
최재형 군수는 “보은산단 입주기업체 협의회의 출범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현재 보은군은 인구증가 시책에 가장 중점을 두고 있어 입주기업체 대표님과 임직원분들도 쉽진 않겠지만 군 인구증가에 적극적인 동참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