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옥천영동축협
2년 연속 클린뱅크 인정받아
상태바
보은옥천영동축협
2년 연속 클린뱅크 인정받아
  • 나기홍 기자
  • 승인 2022.01.20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은옥천영동축협(조합장 맹주일)이 지난해 여신관리 클린뱅크 평가에서 최우수인 ‘금메달’ 등급을 달성했다.
전년에 이어 2년 연속이다.
클린뱅크는 전국의 1118개 농축협을 대상으로 연체비율, 고정이하비율, 대손충당금비율, 손실흡수율 등 4개 항목의 엄격한 요건을 충족해야 인증받을 수 있는 제도다. 클린뱅크를 달성했다는 것은 보은옥천영동축협의 경영안전성에 있어 중요한 지표로 대내외 공신력을 높였다.
보은옥천영동축협은 건전여신 추진과 고객관리에 중점을 두고 경영해 금융권 전체에서도 드문 수치인 연체비율 0.05%까지 낮췄다. 맹주일 조합장은 ‘올해도 사회경제적 환경이 불확실하여 대출금 관리에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선제적 예방관리를 통해 5년 연속 금메달등급에 수여하는 ’그랑프리‘에 도전하여 건전성 우수 조합을 유지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