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진리·고주모-1사1 자매결연 협약
상태바
우진리·고주모-1사1 자매결연 협약
  • 보은신문
  • 승인 2021.03.04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승면 우진리(이장 김필제)와 고향을 생각하는 주부들의 모임(회장 정길자)이 농번기 일손부족이 예상돼 생산적 일손봉사 참여 활성화의 일환으로 단체와 마을간 ‘1사1 일손봉사 자매결연’ 협약식을 지난 2월 24일 가졌다. 고향을 생각하는 주부들의 모임과 삼승면 우진리가 이번 협약으로 일손이 부족한 주민들에게 도움이 되고, 마을과 단체 간 지속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해 단체와 마을이 더불어 상생하고 다양한 교류 향상에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인식 삼승면장은 “마을단체와 주민들과의 교류가 오늘을 시작으로 소통과 유대를 더욱 공고하게 상생하는 지역분위기를 확산시킬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자매결연을 추진하고 봉사활동을 전개해 살기 좋은 삼승면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 왼쪽부터 정길자 회장, 김인식 면장, 김필제 이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