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부면 임한리 로컬푸드 무인 판매장 운영
상태바
탄부면 임한리 로컬푸드 무인 판매장 운영
  • 김인호 기자
  • 승인 2020.12.10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차농원 대표 차재만 씨가 운영하는 탄부면 임한리 농산물 로컬푸드 무인 판매장.
차차농원 대표 차재만 씨가 운영하는 탄부면 임한리 농산물 로컬푸드 무인 판매장.

보은군 탄부면 임한리 마을 앞 ‘농산물 로컬푸드 무인판매장’이 화제가 되고 있다.
국도 25호선을 따라 보은에서 상주방향으로 가다가 속리산IC를 지나면 보이는 임한리 마을 앞에 위치한 ‘농산물 로컬푸드 무인판매장’은 지난 9월 1일 개장해 현재까지 휴장 없이 운영되고 있다.
‘농산물 로컬푸드 무인판매장’은 생산자가 오전에 농산물을 진열하고 저녁에 철거만 하면 되기에 운영비·인건비가 절약됨은 물론 유통단계가 없어 상대적으로 높은 가격으로 판매할 수 있으며 소비자 입장에서는 시중보다 싼 가격으로 농산물을 구입할 수 있어 인기가 많다.
판매품목으로는 운영자가 직접재배한 건·생고추, 마늘, 양파, 양파즙, 햅쌀, 겉보리쌀, 찰보리쌀, 깨, 땅콩, 호박, 율무 등 농산물과 인근 농가에서 재배한 표고버섯(건·생)이 있다.
무인 판매장 운영자인 차차농원 대표 차재만(54세) 씨는 “무인 판매장을 이용하는 고객분들의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현재까지 농산물 분실 사례는 전혀 없었으며 판매대금도 부족한 적이 없다”며 “무인 판매장 운영을 통한 고정고객 확보로 소득증대를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