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외면, 주택화재가구에 온정 이어져
상태바
산외면, 주택화재가구에 온정 이어져
  • 보은신문
  • 승인 2020.01.16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2일 산외면 가고리에서 발생한 주택화재로 거주지를 잃은 주민을 위해 산외면 각 기관 및 단체의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13일 김영제 산외면장을 비롯해 보은군의회 최부림 의원은 가고리 마을회관을 방문해 피해주민을 위로했고 지난 14일 산외면 이장협의회(회장 유청열)는 피해가구에 위로금을, 산외면 적십자 봉사회(회장 서명희)도 구호물품세트를 각각 전달했다. 김영제 산외면장은 “평생을 살아온 삶의 터전에 큰 화재가 발생해 안타깝지만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은 것이 그나마 다행” 이라며 “주민에게 조금이나마 위로의 마음을 전하고, 하루빨리 안정적인 생활을 할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