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서, 유착비리근절 반부패 대토론회 개최
상태바
보은서, 유착비리근절 반부패 대토론회 개최
  • 주현주 기자
  • 승인 2019.09.05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보은서 박희동 서장이 유착비리 근절을 주제로 참석자들과 토론을 하고 있다.

보은경찰서가 지난 30일 대회의실에서 유착비리의 근절을 위한 반부패 대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일반 주민·유흥업소 대표·이장·전직경찰·협력단체원 등 약 30명이 참석했고 보은서는 버닝썬 사건 등과 관련, 유착비리를 근절하기 위한 ’충북경찰 청렴정책 현황’을 설명했다.
또 청렴도의 향상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함으로써 자아 성찰을 통한 경찰의 새로운 도약을 다짐했다.
이 밖에도 지역 맞춤형 치안서비스의 질적 강화를 위한 주민들의 의견을 들었다.  
박희동 서장은 “앞으로도 경찰의 부패근절 노력에 대한 주민들의 공감과 지지를 바탕으로 더욱 청렴한 경찰로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