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9.20 금 15:01
인기검색어 : 국도, 보은황토배
 
 
> 뉴스 > 종합
     
정상혁 군수 “분노하고 있는 국민 중 한사람”
“국민께 심려를 드렸다면 정중히 사과드린다”
[1441호] 2019년 08월 29일 (목) 김인호 기자 kih2770@hanmail.net

정상혁 군수는 일본과 관련 발언에 대해 28일 입장문을 냈다.
정 군수는 “저는 최근 일본의 아베 정권이 우리나라에 근거 없이 치졸하고 비열한 방법으로 각종 제재를 가해오는데 대해 크게 분노하고 있는 국민 중에 한 사람”이라고 밝혔다.
정 군수는 그러면서 “보은군 이장협의회워크숍에서 보은군민들이 아베정권을 규탄하는데 힘을 모으자는 의도에서 그간 우리 국민들이 겪은 몇 가지 사례를 들어 설명했지만 본의 아니게 일부 언론에서 거두절미하여 오해를 빚게 된 것을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정 군수는 이어서 “특히 저의 의도와 관계없이 독립유공자 가족과 국민들에게 다소라도 심려를 드렸다면 이 부분 정중히 사과드린다”며 고개를 숙였다.


김인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보은신문(http://www.boeun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1)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최종완
(14.XXX.XXX.216)
2019-08-30 16:23:30
사퇴하라. 더 이상 독립운동의 고장 보은군 먹칠하지 말고
사퇴하십시오. 더 이상 동학의 고장, 독립운동의 고장인 보은 먹칠 하지 말고.
전체기사의견(1)
바람 잘날 없는 정상혁 보은군수
다음 달 예정인 ‘2019 보은대...
보은군이장협의회, "분열 걷어내고...
보은농협하나로마트 지점승격 10주...
보은군, ‘훈민정음마당’ 한글단체...
이주의 이모저모
추석 차례상 민심은
지역상품권 얼마나 팔렸을까
삼산남로 ‘한쪽 면 주차’ 반응 ...
‘수한면 후율사’ 100만원 기탁
신문사소개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76-800 충북 보은군 보은읍 교사2길 18 | 개인정보관리책임자·청소년보호책임자 나기홍
사업자 등록번호 302-81-04861 | 제보 및 각종문의 043-543-1540 | 팩스 043-543-6409
Copyright 2003 보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agihoung@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