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소방서, 봄철 소방안전대책 ‘최우수’
상태바
보은소방서, 봄철 소방안전대책 ‘최우수’
  • 주현주 기자
  • 승인 2019.08.08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은소방서가 지난 3월1일부터 5월31일까지 추진한 봄철 소방안전대책 평가에서 도내 12개 소방서중 ‘최우수’의 영예를 차지했다.

이번 평가는 10개 항목 53개 세부과제를 선정해 봄철 따뜻한 날씨로 등산, 각종 행사, 논·밭두렁 태우기 등 야외활동 증가와 화재위험이 큰 시기에 도민안전과 화재피해 저감 노력을 평가했다.

또 △부주의로 인한 화재발생 저감 화재예방 대책추진 △ 다중이용업소 화재 시 피난우선 홍보 △사회 취약계층 주거시설 인명피해 예방 △수항여행 학생 숙박시설 안전컨설팅 지원△공사장 안전관리 △석가탄신일 등 행사장 화재안전관리 강화 △봄철 산불예방 △전통시장 자율소방안전관리 등 10개 과제에 대해 평가받았다.

특히, 보은소방서는 자체특수시책 추진으로 화재위험성이 있는 관내 피난약자 취약시설 6개소에 대해 VR촬영기법을 활용한 건물 내부구조 등 유사시 현장 대응활동을 원활히 수행할 수 있도록 소속직원에 대한 도상훈련 시행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한  속리산 119안전센터에 속리산 법주사를 찾는 관광객을 대상으로 전통소방기구 체험장을 운영하는 등 체험위주의 시책추진으로 큰 호응을 얻었다.

박용현 보은소방서장은 “직원모두가 애써 얻어낸 결과로 감사하다”며 “앞으로 도민의 안전을 위해 더욱 화재예방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