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리산여성의용소방대, 일손봉사 구슬땀
상태바
속리산여성의용소방대, 일손봉사 구슬땀
  • 주현주 기자
  • 승인 2019.07.11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속리산여성의용소방대원들이 농촌 일손돕기 활동을 하며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보은소방서 속리산여성의용소방대가 지난 5일 일손이 부족한 속리산 중판리에 위치한 농가를 찾아 감자캐기 및 비닐제거 작업 등 생산적일자리사업 일손봉사활동을 펼쳤다.

생산적일자리사업은 지난 2016년부터 충북에서 전국 최초로 시행하고 있는 사업으로 도·시·군에서 근로능력이 있는 지역의 유휴인력을 노동력이 필요한 농촌과 중소기업에 연결해 인력난을 해소하고 지역 경쟁력을 높이는 사업이다.

속리산여성의용소방대 박옥순 대장은 "농촌고령화로 농촌일손이 부족한 상황에서 생산적 일자리 일손봉사 활동이 농가에 다소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일손이 부족한 농촌지역 봉사활동에 적극적으로 동참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