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이 자랑스러워
상태바
한글이 자랑스러워
  • 보은신문
  • 승인 2007.04.0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 미 란 (종곡초등학교 4학년)
운동장에 넘어진 나를
손 내밀어 일으켜준 친구에게
“고마워”
라고 말해요.

나를 항상 사랑으로 보살펴주시는 부모님께
“사랑해요”
라고 말해요.

내가 학교 갔다 오면 강아지가
꼬리를 살랑살랑 흔들며 다가올 때
“귀엽고 예쁜 내 강아지”
라고 말해요.

조상님들께서 우리에게 주신
자랑스런 한글 덕분에
나의 마음을 표현 할 수 있어요.

이젠
한글에게 표현할래요.
“한글아 자랑스러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