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청천·거현천 지방하천정비대상에 선정
상태바
보청천·거현천 지방하천정비대상에 선정
  • 김인호 기자
  • 승인 2022.05.26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이후 관리용역 발주 예정
충북도 지방하천정비사업 건설사업관리용역 발주 대상인 보은군 보청천과 거현천.
충북도 지방하천정비사업 건설사업관리용역 발주 대상인 보은군 보청천과 거현천.

충북도가 7지구 203억원 규모의 지방하천정비사업 건설사업관리용역을 발주한다. 대상은 보은군 보청천과 거현천, 괴산 문방천.대전천(괴산), 옥천군 안내천, 영동군 용화천 등 총 9개 지방하천정비사업이다. 이중 근거리 사업현장인 보청천과 안내천, 문방천과 대전천은 통합건설사업관리 형태로 발주해 총 7지구에 대한 사업을 진행한다.
앞서 지난 16일 접수한 한포천과 원박천에 대한 지방하천정비사업 건설사업관리용역 사업수행능력평가서 접수결과 한포천은 지역업체를 포함해 57개 업체, 원박천은 51개 업체가 참여하는 등 많은 건설업체들이 관심을 나타냈다.
이달 말에는 문방천 및 대전천 지방하천정비사업 통합건설사업관리용역, 미호천 지방하천정비사업 건설사업관리용역 등 2건이 발주될 예정이다. 6월 이후에도 보청천 및 안내천 지방하천정비사업 통합건설사업관리용역 등 3건의 건설사업관리용역이 발주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지방하천정비사업 건설사업관리용역 발주를 통해 전세계적인 인플레이션과 원자재 가격 급상승 등으로 더욱 어려워진 건설경기에 조금이나마 활력소가 되었으면 좋겠다”며,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건설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신속한 예산집행에도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