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농상담은 ‘농사직설 상담센터’에서
상태바
영농상담은 ‘농사직설 상담센터’에서
  • 김인호 기자
  • 승인 2022.01.13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농 지원단 농가 컨설팅 모습. /제공 충북농업기술원
강소농 지원단 농가 컨설팅 모습. /제공 충북농업기술원

충북농업기술원이 강소농과 자율모임체의 자립역량을 높이고 귀농인 등 신규농업인의 안정 정착을 도모하기 위해 농촌진흥청에서 채용한 민간전문가 5명이 농사직설 상담센터(1899-5579)에서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병행하며 농업인들의 애로기술 해결에 나설 방침이다.
이번에 고용된 민간전문가들은 비대면, 경영기술, 생산기술 3개 분야에서 멘토 역할을 수행한다.
비대면 기술 분야는 카드뉴스, 포스터 등과 같은 농가 홍보물 제작, 유튜브 활용 영상 제작 및 역량강화 등을 지원한다. 경영기술 분야는 강소농 경영실태 조사, 진단 및 처방 등을 통해 경영개선에 도움을 주게 되며, 생산기술 분야는 작목별 최신기술 정보제공, 지역 동향 모니터링 등 영농 컨설팅을 실시한다.
강소농 민간전문가 남상영 전문위원은 “평소 배워서 남 주자의 지론을 살려 작목 중심 현장 및 비대면 컨설팅을 통해 영농 초년생의 조기 정착과 강소농 역량개발을 통한 현장 애로사항을 적극 해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충북농업기술원은 지난 2011년부터 비용 절감, 품질 향상, 고객 확대, 가치 증진 등을 통한 중.소규모 농가들의 경쟁력 향상과 수익모델 개선을 위해 기술지원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