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생산적 일손봉사 확대 추진
상태바
보은군, 생산적 일손봉사 확대 추진
  • 김인호 기자
  • 승인 2021.10.07 0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탄부면 고승에서 일손봉사 참여자들이 대파를 식재하고 있다.
탄부면 고승에서 일손봉사 참여자들이 대파를 식재하고 있다.

보은군은 인력난을 겪는 농가나 중소기업을 찾아 1일 4시간의 봉사에 참여하면 2만원의 실비를 지원하는 생산적 일손봉사 사업이 지난 3월부터 9월까지 6개월 동안 7200여명의 참여 실적을 이끄는 등 이 사업을 성공적으로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올해 7280명으로 계획했던 생산적 일손봉사 참여인원을 9530명으로 늘려 7500만원이 증액된 2억2000만원의 예산을 확보하고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외국인 계절근로자의 수급이 어려운 상황을 함께 극복하고자 한시적 농촌일손 지원사업에 3000만원의 사업비를 신규 확보하는 등 일손 지원 확대에 노력하면서 일손이 부족한 농가 및 기업에 3750명의 인원을 추가로 투입할 수 있게 됐다고 군은 덧붙였다.
군 관계자는 “생산적 일손봉사 사업이 코로나19 등으로 인해 인력난을 겪고 있는 농가나 중소기업의 일손 부족 해소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일손이 필요한 농가 및 제조 분야 중소기업에 대해 해당 소재지의 읍면 행정복지센터에서 매월 신청을 받고 있으며 미리 신청하지 않을 경우 지원 대상에서 제외되니 유의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