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생활SOC 복합화 공모에 선정
상태바
보은군, 생활SOC 복합화 공모에 선정
  • 김인호 기자
  • 승인 2021.10.07 0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복가족센터건립·동정분교 농촌체험관 신축사업 2곳 선정

보은군이 청소년문화의집 리모델링을 통한 행복가족센터 건립사업과 삼산초등학교 동정분교(폐교)를 활용한 농촌체험관 신축사업이 국무조정실에서 추진하는 2022년도 생활SOC 복합화 공모에 지난 9월 30일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군은 이번에 선정된 보은군 생활SOC 복합화 2개 사업(5개 시설)으로 18.5억원의 국비를 확보했다.
생활SOC 복합화사업은 지역여건 및 주민 수요에 부합하는 생활밀착형 사회기반시설을 단일 또는 연계 시설물로 건립하는 사업으로 복합화를 통해 △시설 활용도 제고 △다부처 사업 통합추진 △운영 효율성 및 주민만족도 향상 등이 가능하다.
보은군 행복가족센터 생활SOC 복합화사업은 16.7억원를 들여 보은읍 이평리에 소재한 보은청소년문화의집을 가족상담실, 가족놀이실, 공동육아나눔터, 언어발달교육, 사무공간 등을 갖춘 가족센터와 돌봄 공간, 조리실, 체험실을 갖춘 다함께돌봄센터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이다.
군은 이 사업이 “사회기반 복지시설이 부족한 우리지역에 단비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군은 이와 함께 지역주민이 활용 가능한 문화, 복지시설 조성을 목표로 보은군 농촌체험관 생활SOC 복합화사업에 30억원을 투입해 수한면 동정리에 소재한 삼산초등학교 동정분교(폐교)를 생활문화센터, 작은도서관 등 3개 시설로 구성된 농촌체험관으로 전환할 계획이다.
군은 주민들의 삶의 질 제고를 위해 다양한 문화시설 및 복지시설의 확충이 필요하다고 판단하고, 지난해부터 생활SOC 복합화 공모사업을 준비해왔다. 생활문화센터, 작은 도서관 등을 복합화하는 다양한 사업계획안 검토 및 사업성 분석을 통해 행복가족센터와 농촌체험관 사업을 최종 제출해 2022년도 사업으로 2개 사업이 모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군 관계자는 “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추진되는 행복가족센터와 농촌체험관 건립은 지역 학생 동아리 활동 및 주민자치위원회 운영을 활성화하는 마중물이 돼 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공모사업 선정으로 우리 지역에 꼭 필요하면서 막대한 예산이 들어가는 사업에 국비를 확보함으로써 군 재정여건 향상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더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