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게더공부방 아동들 ‘오작연가’에 감동
상태바
투게더공부방 아동들 ‘오작연가’에 감동
  • 나기홍 기자
  • 승인 2021.09.16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내악단 ‘달보드레’가 투게더공부방을 찾아 퓨전음악극 오작연가를 열연하고 있다.
실내악단 ‘달보드레’가 투게더공부방을 찾아 퓨전음악극 오작연가를 열연하고 있다.

 보은지역자활센터(센터장 성낙현)이 운영하는 투게더공부방에서 지난 8일 이용아동을 위한 퓨전음악극을 선사했다.
이날 투게더공부방을 방문한 실내악단 ‘달보드레’는 전래동화 견우와 직녀를 연극과 노래가 함께 어우러진  퓨전음악극 “오작연가”를 선보였다.
 공연을 관람한 아동들은 “티비나 책에서 봤던 가야금, 태평소를 실제로 보고 듣고 만져볼 수 있어 너무 재미있고 즐거웠다”며 “제 기억에 오래 오래 남을 것 같아요” 라고 좋아라 했다.
투게더공부방 함대붕 목사는 “공연문화를 접할 기회가 적은 우리 아이들에게 수준 높은 문화공연을 눈앞에서 보여줘 너무도 뿌듯하고 행복하다.”며 “오늘 공연이 아이들에게 특별한 기억으로 남았으면 좋겠고 앞으로도 다양하고 멋진 공연들을 찾아 보여주고 싶다”고 했다.
투게더공부방은 코로나19 진행중에도 맞벌이나 방과 후 가정돌봄이 어려운 아동 20명을 선정하여 생활 속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돌봄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거리두기 규정으로 등록아동 모두가 이용하지 못하는 상황이지만 주2회 도시락배송과 모니터링서비스를 실시하며 소외되는 아동이 없도록 노력하고 있다.
현재 8명의 자활사업 참여주민과 1명의 아동교육 전문가가 함께 운영하는 ‘투게더공부방’은 아동들이 건강한 사회의 일원으로 성장하고 정서안정과 사회성 향상에 큰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