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농업기술센터, 폭염에 따른 농작물 관리 당부
상태바
보은농업기술센터, 폭염에 따른 농작물 관리 당부
  • 김인호 기자
  • 승인 2021.07.22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은군 농업기술센터(소장 홍은표)가 여름철 농작물의 고온 피해 예방 및 농업인 건강관리에 각별히 주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강한 햇빛을 동반한 고온이 지속되면 농작물에 일소현상 등의 피해가 생길 수 있다. 기온 상승에 따른 뿌리활력 저하로 비료의 흡수가 줄어들면서 생육부진, 낙엽, 낙과, 석회결핍과, 무름 증상 등의 피해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각별한 관리가 요구된다.
과수는 적정 착과량을 유지해 수분 경합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고 웃자람가지 위주로 여름철 가지치기해 바람과 광이 잘 통하도록 관리해야 한다.
밭작물의 경우 지속적인 관수를 통해 토양 수분을 유지시키고, 생육이 부진한 포장의 경우에는 엽면시비로 양분결핍 등 생리장해를 예방하는 것이 좋다.
가축은 고온 스트레스로 인한 섭취량 감소, 산유량 감소뿐만 아니라 면역력이 약해지거나 폐사의 위험성이 높아질 수 있기 때문에 환기창, 통풍창, 차광막 등을 점검·정비하는 사전예방이 중요하다.
보은농업기술센터 임병학 지도사는 “폭염으로 인한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농작물 및 시설물 사전관리를 철저히 하고, 고온기 무리한 농작업으로 건강을 해치지 않도록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