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북면 직원, 농촌일손돕기 펼쳐
상태바
내북면 직원, 농촌일손돕기 펼쳐
  • 보은신문
  • 승인 2021.06.10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북면행정복지센터(면장 김상식) 직원 10명은 지난 2일 코로나19 등으로 인해 영농철 일손을 구하지 못해 전전긍긍하던 내북면 도원리 이재준 농가를 찾아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이날 이른 아침부터 직원들은 대추순 제거와 제초 작업 등 농장일을 내 일을 한다는 생각으로 열심히 도우며 구슬땀을 흘렸다. 특히,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발열체크, 마스크착용 및 개인 간 거리두기 등 개인 방역수칙 준수해 진행했다. 이재준 농장주는 “일선 업무 중에도 적극적으로 일손돕기에 동참해줘 바쁜 농사일에 많은 도움이 됐다”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김상식 내북면장은 “농사일로 걱정하는 주민에게 작게나마 보탬이 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농촌일손돕기에 계속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