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농기, 벼 도열병·갈색잎마름병 방제 당부
상태바
보은농기, 벼 도열병·갈색잎마름병 방제 당부
  • 보은신문
  • 승인 2020.07.30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은군농업기술센터(소장 홍은표)는 최근 보은군 지역의 지속된 장마와 이상저온으로 인해 도열병 확산이 우려되고 더불어 관내 곳곳에서 갈색잎마름병 증상이 나타나고 있어 장마철 병 발생에 대비한 적기 방제를 당부했다.
도열병의 발병적온은 20~25℃이며, 갈색잎마름병의 발병적온은 24~28℃이다. 도열병과 갈색잎마름병 병원균은 균사상태로 피해짚이나 벼알 등에서 월동하고 비료성분이 과다한 논에서 발생이 많으며 비가 올 때나 습도가 높은 시기에 병 발생이 증가한다.
도열병의 경우 7월말~8월초 아족시트루빈 성분의 입제형 농약을 살포해주고 출수전 강우 예상 시 비가 멈춘 틈을 타 도열병 방제 약제(유제 또는 수화제)와 전착제를 혼용해 살포하면 방제 할 수 있으며 갈색잎마름병은 도열병 약제로 방제가 가능하다.
농기센터 이민주 지도사는 “질소질 비료가 많으면 모든 병해충 발생의 원인이 되며 비료사용량은 쌀 품질에 큰 영향을 미치므로 추천 시비량을 준수할 것”을 다시 한 번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