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농촌자원사업에 51억 원 투입
상태바
충북, 농촌자원사업에 51억 원 투입
  • 김인호 기자
  • 승인 2020.03.26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농업기술원은 농업·농촌의 발전과 농업인의 복지향상과 농촌 생활의 질을 높이기 위해 2020년 농촌자원사업에 혼신의 힘을 기울이고 있다.
올해 추진되는 농촌자원사업은 농업·농촌의 사회적 가치 창출을 목표로 △농촌융복합산업 △농식품가공 △농촌생활안전 △치유농업육성 △여성·고령 농업인 육성 등 5개 분야 43개 시범 사업에 51억 원을 투입한다.
특히 근래 보건·위생·안전에 대한 도민 의식이 어느 때 보다 높아져 건강하고 안전한 농식품을 지속적으로 공급하고, 전원생활과 농촌체험 등 농업과 농촌자원을 활용한 치유농업육성을 통해 도민의 심리·사회·신체적 건강을 회복시키는 데 중점을 둘 계획이다.
농기원 관계자는 “농촌에 존재하는 다양한 농산물, 자연자원, 문화 등을 활용해 농촌자원사업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