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로면 복지회관, 새 단장
상태바
마로면 복지회관, 새 단장
  • 보은신문
  • 승인 2019.11.28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로면에 소재한 복지회관이 개보수를 마치고 새롭게 문을 열었다. 25일 군에 따르면 개보수 공사 사업비 5000만원을 들여 주민들이 복지회관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1층에 위치한 체력단련실은 벽을 틔어 확장하고 한쪽 면 전체를 유리로 막아 탁트이 게 보일 수 있도록 개보수하고 그동안 방치됐던 2층 야외 테라스는 주민자치 프로그램을 이용하는 주민들이 탈의실로 이용하거나 필요한 물품보관 공간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탈바꿈 했다. 체력단련실을 이용하는 주민들은 공간이 넓어져 운동할 맛이 난다며 운동에 열의를 보였고, 댄스교실을 수강하고 있는 관기리의 구길선씨(66)는 “그동안 옷을 갈아입을 공간이 없어 불편했는데 탈의실이 생겨 프로그램을 더 알차게 즐길 수 있을 것 같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