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한기 토양 건강검진은 필수
상태바
농한기 토양 건강검진은 필수
  • 김인호 기자
  • 승인 2019.11.07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한 토양은 고품질 농산물 생산의 첫걸음”
보은군이 농한기를 맞아 건강한 토양 환경 조성 및 고품질 농산물 생산을 위한 토양검정을 실시한다.
토양검정 흙 채취시기는 수확 후 퇴비나 비료를 뿌리기 전이며, 겉흙을 1cm정도 걷어낸 후, 표면에서 작물의 뿌리 분포가 많은 작토층(벼 18cm, 밭 15cm, 과수 20~30cm)까지 채취해야 한다.
또한, 필지별 균일하게 W자나 Z자로 5~10곳 정도를 채취위치로 선정하고, 경사지일 경우 상.중.하로 3등분해 채취위치를 선정하며 하우스는 동별로 시료를 채취한다. 우편봉투 1개 정도 분량(500g)의 시료를 채취하여 의뢰인 인적사항과 주소, 면적, 재배작물, 연생, 분석목적 등 경작지 정보와 함께 농업기술센터 종합검정실(540-5765)로 제출하면 토양 분석을 받을 수 있다.
분석 항목은 산도(pH), 유기물함량, 유효인산, 치환성 양이온(K, Ca Mg), 전기전도도, 유효규산, 석회 소요량 등이며 토양 검정과 시비 처방서 발급은 관내 농업인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신청할 수 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다가오는 농한기 토양 검정은 시비 처방서를 통해 적합한 양의 비료와 퇴비를 줄 수 있으며 고품질 농산물 생산의 첫 걸음”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