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7.19 목 17:10
인기검색어 : 국도, 보은황토배
 
 
> 뉴스 > 종합 | 신바람해피통신
     
따뜻한 이웃
[1339호] 2017년 07월 27일 (목) 김충남 실버기자 webmaster@boeuni.com
내북면은 지난 16일 집중호우로 인해 집안 침수와 농경지 유실로 많은 피해를 입고 수해 복구는 엄두도 못 냈는데 주위 많은 단체와 자원봉사자들이 와서 임시 복구가 되고 있으나 수년간 애써 길러온 농작물 피해는 어떻게 복구도 할 수 없고 안타깝기만 할 뿐이다.
동산리에 안방까지 침수되었던 독거노인의 집은 전주에 있는 천주교 봉사 단체에서 지난 18일 와서 집안산림을 다 들어내고 벽지와 장판도 걷어내고 물청소를 한 다음 도배장판까지 깨끗하게 해주어서 새집이 되었고 또 회인면 주민 자치위원회에서 세탁기와 청소기 등 가전제품을 보내 주어서 정말 감사하고 할머니는 마을 경로당에서 거의 2주간 동안 주민들의 도움으로 숙식을 하며 잘 지내다가 27일에야 집으로 귀가하게 되었다.
현재 강팍한 인심이라고 하지만 아직도 우리 주위에는 온화한 인정과 이웃에대한 우애가 살아있음을 확인했다.
어려울 때 서로 힘을 합치고 위로하면 정말 큰 힘이 된다. 나 혼자는 못 산다. 항상 우리는 함께 서로 도우며 살아야 한다.

김충남 실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보은신문(http://www.boeun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하유정 “심부름꾼 역할을 해야 하...
보은군 ‘다목적체육관 건립’ 추진
정상혁 군수 핵심사업 전망…④AP...
“불교의 상징 연꽃 속리산의 성스...
송죽초 폐교, 위기인가 순리인가
이주의 이모저모
지방선거 말 말 말 ④
대추두바퀴 “보은 위해 힘차게 ...
8대 보은군의회 정례회 본격돌입
보은라이온스클럽, 52대 최종호...
신문사소개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76-800 충북 보은군 보은읍 교사2길 18 | 개인정보관리책임자·청소년보호책임자 나기홍
사업자 등록번호 302-81-04861 | 제보 및 각종문의 043-543-1540 | 팩스 043-543-6409
Copyright 2003 보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agihoung@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