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박근절…강력단속
상태바
도박근절…강력단속
  • 곽주희
  • 승인 1994.02.0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서-도박 경고장 발부제 실시
보은경찰서(서장 곽인 철)는 도내 경찰서 중 처음으로 고스톱, 포커 등 도박행위를 근절시키기 위한 도박경고장 발부 제를 운영하고 있다. 최근 농촌지역은 물론 보은 속리 지역 등지에서, 심지어는 기관장, 지역 유지급 까지도 고스톱, 포커 등 도박이 성행하여 주민들의 근로의욕을 저하시키고 건전한 사회미풍양속을 저해하자 이러한 오락 성도덕을 근절하기 위해 경미한 오락성 도박일지라도 발견 즉시 현장에서 경고 장을 발부하여 경각심을 고취시킨다는 것.

경고장 발부대상자는 식당에서 음식 들어오기 전 심심풀이 고스톱 등 일시적 모임, 시간 보내기를 위한 경미한 오락성 도박이나 60세 이상의 고령자 및 주거신원이 확실한 무지한 촌로, 도박전과가 없고 상습범이 아닌 사람도 적발시 경고 장을 발부한다. 하지만 경고장 발부는 1차에 한하고 2차부터는 입건시키는 등 도박행위 근절을 위해 강력 추진키로 한 경찰서는 고스톱을 치던 속리산 주민 4명을 즉심에 넘기는 등 초기부터 강도를 높이고 있다.

경고 장에 인적사항을 기록하여 사후 관리키로 하는 등 강력한 단속을 벌이고 있는 경찰 관계자는 사회미풍양속을 저해하는 오락성 도박 단속에 주민들의 많은 협조와 참여를 당부했다. 한편 1월29일 있는 보은 회에서 곽인 철 서장은 참석한 기관단체장에게 도박 경고 장 발부에 대해 홍보하고 "건전 사회 정착을 위해 적극 앞장서 협조해 줄 것."을 당부하기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