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10.19 목 14:57
인기검색어 : 국도, 보은황토배
 
 
> 뉴스 > 사람과 사람들 | 출향인소식
     
김범준 장로 보은장학회에 장학금 기탁
[1330호] 2017년 05월 25일 (목) 나기홍 기자 nagihoung@hanmail.net
   
 
   
 
고향인재 면학을 돕기 위해 서울에서 출향인사들이 운영하고 있는 재단법인 보은장학회(이사장 김상문)에 마로면 갈평리가 고향으로 경기도 고양시에서 건축 관련 자재를 생산 판매하고 있는 현성베스코 김범준 대표(63)가 올해에도 150만원의 장학기금을 기탁했다.
22일 장학회에 따르면 김범준 대표는 매년 150만원의 장학기금을 기탁해 오고 있다. 독실한 기독교 집안의 김범준 대표는 장로, 부인은 권사로 임직하고 있다. 이들 부부는 항상 상대방의 의견을 존중하고 믿고 생활하다보니 가정이나 회사의 모든 일 들이 순리대로 잘 해결 되고 있다. 특히 부부가 합심해 건실한 중소기업을 운영하며 서로 존중하는 결혼생활로 가정은 물론 회사에서도 34년 동안 의견 충돌 한번 없이 지내고 있는 잉꼬부부로도 소문이 자자하다.
2013년부터 장학회 이사로 봉사하고 있는 김범준 대표는 고향 친구인 장학회 김정태 상임이사의 권유를 받고 장학회에 참여하게 되었다.
김 대표는 “고향을 위하여 봉사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준 김정태 상임이사에게 감사하다”며 “회사를 성실히 운영하여 고향에 더 큰 봉사로 보답하겠다”는 말로 고향 사랑의 마음을 표명했다.

나기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보은신문(http://www.boeun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이주의 화제기사
보은군수선거 공천, 나비효과 일으...
보은군의회 제312회 임시회 3차...
2017 보은대추축제 현장속으로
말티재로 끊겼던 금북정맥 93년 ...
‘보은은 축제 중’…살거리 즐길거...
매년 발전하는 대추축제를 보면서
2017 보은대추축제 이모저모
속리산 둘레길 ‘가을을 걷는다’
뱃들공원에 ‘평화의 소녀상’ 제막
신문사소개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76-800 충북 보은군 보은읍 교사2길 18 | 개인정보관리책임자·청소년보호책임자 나기홍
사업자 등록번호 302-81-04861 | 제보 및 각종문의 043-543-1540 | 팩스 043-543-6409
Copyright 2003 보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agihoung@hanmail.net